호반건설, 신축 아파트에 ‘스마트 주차 내비게이션’ 도입

박준성 승인 2022.11.22 11:03 의견 0

‘호반써밋 DMC 힐즈’ 입주예정자에게 ‘워치마일’을 안내하는 모습. [호반건설 제공]

호반건설은 입주 예정인 ‘호반써밋 DMC 힐즈’에 ‘스마트 주차 내비게이션’을 도입한다고 22일 밝혔다.

호반건설은 협력해 온 스타트업 ㈜베스텔라랩의 ‘워치마일(Watchmile)’을 신축 아파트에 적용한다.

워치마일(Watchmile)은 세계 최초로 GPS 음영 지역인 실내 주차장에서 최적의 주차면으로 경로를 안내하는 서비스다.

영상 및 AIoT 정보를 기반으로 주차 현황과 빈 주차면(공간)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.

워치마일 이용자는 △최적 주차면까지 길안내 △주차면 점유여부 확인 △전기차 충전시설 사용 가능여부 △주차 차량위치 파악 등 서비스를 제공받는다.

이 서비스는 운전자의 주차 시간을 70%이상 단축시키고, 연료 및 배기가스 배출도 크게 줄일 수 있다.

워치마일은 서울역 주차장, 킨텍스 제2전시장, 천호역공영주차장 등에서 운영 중인데, ‘호반써밋 DMC 힐즈’는 신축 아파트 단지에 적용되는 첫 사례다.

호반건설 문갑 전무는 “호반건설은 신축 아파트 단지에 스마트 주차 내비게이션을 도입하는 등 고객 서비스 향상에 계속 노력하고 있다”며, “향후 호반그룹의 리조트, 골프장 등의 인프라와 아브뉴프랑 등 복합상업시설에 확대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”고 전했다.

한편, 호반건설은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스마트 건설에 노력하고 있다. 베스텔라랩은 지난 2021년 ‘호반혁신기술공모전’ 수상 기업으로 호반건설과 지속적인 오픈이노베이션 프로젝트를 추진해왔다.

저작권자 ⓒ 주택경제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